구로G페스티벌
The echo of Asia
전 세계인들이 함께 즐기는국내 최대 아시아문화축제구로G페스티벌2019에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커뮤니티

  • Home
  • 커뮤니티
  • 보도자료

Press Release

제목 [2018 언론보도] “컬러풀 아시아 하나로” 색다른 구로 G페스티벌
작성일자 2019-04-26
관련기사 go.seoul.co.kr/news/newsView.php?id=20181003020008&wlog_tag3=naver



베트남, 몽골, 카자흐스탄 등 아시아 각국의 문화공연이 서울 구로구 안양천과 신도림역 일대에서 열린다. 구로구는 오는 5일부터 7일까지 ‘구로 G페스티벌 2018’을 개최한다고 2일 밝혔다.

구로 G페스티벌은 구로구의 대표 주민 축제인 ‘점프 구로’와 아시아 각국의 문화행사와 공연으로 구성한 ‘아시아문화축제’가 통합된 잔치다. G페스티벌의 ‘G’는 ‘구로구’의 영문 표기 ‘Guro’와 ‘세계적인’을 뜻하는 ‘Global’의 첫 글자에서 따왔다. 주제는 ‘하나 되는 구로, 함께하는 아시아’다.

축제 첫날인 5일에는 ‘구민의 날’을 주제로 ‘G밸리 넥타이 마라톤’, ‘건강노익장’ 대회가 각각 구로디지털단지와 고척근린공원에서 열린다. 안양천 특설무대에서 진행되는 개막식에서는 구로구민상 시상식, 주민자치 프로그램 발표회, 축하공연을 볼 수 있다. 남진, 박미경, 박상철, 윤형빈 등 인기 연예인들이 출연해 흥을 돋울 예정이다.

‘아시아의 날’을 주제로 한 6일에는 ‘아시아 퍼레이드’가 펼쳐진다. 퍼레이드에서는 한국의 고적대와 풍물놀이, 베트남의 전통모자춤, 몽골의 인사춤 등 아시아 13개국 16개 팀의 공연을 볼 수 있다.

6일 오후 안양천 무대에서는 ‘라이브 아시아’와 ‘아시아 프렌드십 페스티벌’을 볼 수 있다. ‘라이브 아시아’에는 아시아 5개국을 대표하는 실력파 밴드가 출연하고, ‘아시아 프렌드십 페스티벌’에는 남원시립국악단의 장고춤과 신민요, 국악인 남상일의 무대를 볼 수 있다. 7일에는 ‘화합의 날’을 주제로 ‘안양천 가족건강 걷기대회’, ‘아시아 드림콘서트’가 진행된다.

이성 구로구청장은 “아시아 각국의 고유 색깔이 어울리는 컬러풀한 축제가 될 것”이라며 “주민들에게 즐거움과 휴식을 줄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출처] 서울신문 - http://go.seoul.co.kr/news/newsView.php?id=20181003020008&wlog_tag3=naver


첨부파일
INFORMATION
LICENCE
  • 사업자등록번호 : 113-83-00726
WEB MASTER
  • e-mail : help@gfestival.co.kr
  • 개인정보 보호책임자 : 홍영철
SITEMAP
모든 컨텐츠의 무단복제 및 재판매를 금지합니다.
Copyright(c) 주식회사 엠엔터테인먼트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황금미디어goldenm.kr